<라미띠에(★) / 청담> - 클래식한 미슐랭 프렌치!

간만에 엄니께서 올라오셔서 동생이랑 함께 점심식사나 하기로 한다.










위치는 최근에 청담으로 이전한 라미띠에에서!

런치 인당 7이었나? 그리고 동생과 엄니는 메인을 오리 대신 한우 스테이크로 바꿨다.











빠다~











Schramsberg Blanc de Noirs 2015

미국 스파클링 중에 좋아하는 슈램스버그!

전에 해놓은 리뷰가 있으니 참고하시고...(http://purplebeat.egloos.com/4168083)






















어뮤즈부쉬.







상콤하게 잘 먹었다.








도미 카르파치오.











일식에서 만나는 회랑은 또 다른 맛!

오일의 구수한 맛이 돋보였던...









바다가재를 곁들인 비시수아즈.












랍스터 살이 통째로 들어있어서 엄청났다는!

아주 좋아...










파프리카 소스를 곁들인 한치와 블랑다드 튀김










파프리카 향이 은은하게 나는 게 괜찮았다.











오리 가슴살, 당근 퓨레, 미니 당근, 모렐 소스












약간 덜 익혔으면 더 좋았을 것 같지만 오리 껍질이랑 살코기가 부드럽게 조화되던 오리구이!

피노누아가 땡기던데...ㅠㅠ점심이라 못 마셔서 아쉬웠다.













동생이 주문했던 채끝등심








근데 이 옆에 감자밀푀유가 진짜 맛있었음!!!

이것만 추가해서 먹고 싶었다.









수박이랑 올리브 아이스크림!








단짠의 조화가 인상적이었다.








올리브가 중간에 박혀있었던듯?









설탕 추가한 에스프레소와 쁘디 르 푸로 마무리.

분위기도 좋고 해서 저녁에 다시 가보고픈 라미띠에.

오랜만에 올라오셨으니 내가 계산을 하기로 한다 크흙..ㅠ_ㅠ

그렇게 버터향 그윽한 청담동의 오후가 시작되고 있었다.




유튭버전으로 보면 느낌이 또 다른!








<하쿠시 / 신사동> - 셰프님의 정성이 엿보이는 일식요릿집!

커즌도 오랜만에 미쿡에서 돌아왔대서 ㅋㅋ이 주는 뭔가 미쿡러들 만나는 주간이 되어버린...여튼 일이 넘 바쁘던 시기라 늦게 2차 겸 해서 만나기로 한다.장소는 하쿠시.동료가 예전에 여기서 일했었다고 해서 궁금했던 차에 찾아가보기로.내부는 이렇게 바 형식으로 되어있고 옆에 테이블 한 두개 정도 더 있었던 듯?세팅.꽃이 내 안의 소녀갬성을 터뜨린다!ㅋㅋㅋ저... » 내용보기

<정식당(★★) / 청담> - 미슐랭 투스타 정식당에 드디어 가보다!

여름이 끝물이었던 어느 날, 고딩동창인 뉴욕커 준키가 한국에 온다기에 회동을 하기로 한다.둘 다 가보고 싶었던 미슐랭 투스타 정식당!그간 정식바, 정식카페는 못 갔었는데 드디어 정식당에 가보게 된다는...ㅎㄷㄷ두둥!내부.남자 두이 로맨틱한 2인석.손님 대부분이 외쿡인인 신기한 현상...나도 샴팡 좋아하는데...ㅠ_ㅠ P2 마셔보고 싶었지만 패쓰... » 내용보기

<중경홍중훠궈 / 신도림> - 무한리필 훠궈 먹고 스트레스 해소!

오랜만에 고시촌 친구들인 조페리와 띵거를 만나기로 한다.오랜만에 띵거의 쏘울푸드를 먹기로 한다.띵거의 쏘울푸드란 훠궈!낮에 첫 손님으로 입장해 명당에 자리잡고...인당 15,000원에 고기랑 야채 등 재료를 맘껏 가져와서 먹을 수 있는 방식이다.띵거나 나같은 대식가에게 환영받는 방식!백탕&홍탕 반반 주문하고...훠궈는 고급진 하이디라오도 좋지만 ... » 내용보기

<소이연남 마오 / 압구정로데오> - 런치도 맛난 타이푸드!

큰형님이랑 혬므랑 점심 회동을 하기로 한다.큰형님은 대기업을, 혬므는 네덜란드를 평정하고 있는 중이다.소이연남 마오, 툭툭누들타이에서 압구정로데오에 오픈한 곳이다.디너때 함 방문해서 메뉴를 조진 적이 있다. (http://purplebeat.egloos.com/4169645)이날은 진~~~~짜 더웠음...근데 저녁 생각하고 갔더니 런치는 메뉴가 많이 간... » 내용보기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