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당들의 잇플레이스, 청기와 양곱창 ㄴ대구

간만에 대구에 내려간다.

오랜만에 모라토리엄님을 만나기로 한다.

메뉴에 대해 고촬하다가 양곱창으로 결정.

두 군데 중 고민하다가 종로 (대구에도 종로가 있음) 에 있는 곳으로 가기로 한다.







청기와양곱창

외관상 그냥 음식점 같지만 자세히 보면 뭔가 미묘하다.

일본음식점에나 걸려있을만한 등불?도 있고 일어도 적혀있다.

그리고 밖에서 보이는 게 테이블의 전부이다.

다 바/다찌형식으로 되어있다.

그래서 마주보고 앉는 게 아니라 나란히 앉아서 사장님이랑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

그래서 시작하기에 앞서 여긴 주당 친화적인 곳, 바로 주당들의 잇(it)플레이스라고 정의를 내리고 싶다.








위치

지도에 표시해놓진 않았지만 지하철 1호선 젤 밑에 중앙파출소가 있다고 보면 된다.

빨간색으로 표시한 게 청기와양곱창이고, 초록색은 이 근처에서 가볼만한 곳들이다.

만두로 유명한 영생덕, 오뎅탕이 좋은 종로초밥, 그리고 신주쿠ㅇㅇ








내부

싸장님이랑 보조 한 명이서 일하고 있다.

바/다찌와 한국스러운 분위기, 하지만 하이네켄, 일본식 소품들은 묘한 느낌을 주는데에 충분하다.








메뉴











고기를 찍어먹을 장

간장, 양파, 와사비, 그리고 레몬의 조합이 꽤나 잘 어울렸다.







김치

여기 반찬 다 맛있다.

몇 번이나 리필해먹었다.










모듬 2인분으로 주문했다.

처음에 모라토리엄님이랑 이게 다인줄 알고 당황했지만, 나중에 더 나와서 안심했다.

일단 구성은








갈비살, 새우











차돌박이, 감자

그리고 좀따 더 나온다.









메추리알과 곤약

이걸로도 술이 술술 넘어간다.










어떻게 다 괜찮음ㅇㅇ











깨잎장

아흙 밥도둑이다.








싸장님께서 알아서 고기를 구워주니 편하게 앉아서 술 마시면서 먹으면 된다.









잘 익어진 갈비살을 한 입 먹는다.


우걱우걱


야들야들함과 꼬소함이 같이 어우러지면서 침이 좌르륵 흘러내린다.










부추도 같이 구워주셔서 요렇게 장에 찍어서 먹기도 한다.










명이나물!!

홀릭이다.

몇 번이고 더 달라고 해도 계속 주셨다.









명이나물에 싸먹으니 그맛이 기가 막히다.










그리고 모듬구성의 파트2인 양과 대창









대창 지방이 꽤나 실해서 알흠답다.











새우님도 먹어주고!









요렇게 부추를 올려 잘 구워주신다.









옆에는 감자와 단호박도 추가해주셨다.










요런 마늘+기름+소금장에 찍어먹으면 된다.








잘 익은 대창 한 점을 먹어본다.


우걱우걱


아....

파삭한 표면을 깨어물 때 지방이 쫙 터지면서 쥬스가 육즙으로 가득찬다.

굳굳굳


아 근데 소주 사진들이 다 어디로 종범해버린겨....








양도 쫄깃하니 맛있었지만 난 대창이 더 좋았다.









어쨌든 고기와 술을 흡입하고 있는데, 싸장님께서 조물조물 하시더니 이걸 떡 내놓으신다.

우왕ㅋ 김밥이당!










무침이며 김이며 밥이며 다 수준급이다 ㅠ_ㅠ맛있어 ㅠㅠㅠ










반찬 안 먹을 것 같다가 마구 흡입하니 자꾸 뭘 내주신다.

이건 명란젓!

오동통한 게 진득한 맛이 일품이었다.










그리고 얼마 안 있다가 종로엔 젊은이들이 별로 안 온다며 서비스로 곱창 한 덩이를 주셨다.










요렇게 잘 컷팅해서 구워주신다.











소금에 찍어먹으니 캬 기가 막히다.










식성좋은 남자 둘이었기에 대창 두 개를 더 시킨다.










그러니 갈비살을 서비스로 주심 ㅋㅋㅋ짱임










대창이랑 소주를 흡입하고 있는데 또 뭘 끓이시더니 이렇게 떡하니 내놓으셨다.

단골도 아닌 첫 방문인데 ㅋㅋㅋ서비스로 주셨다.










한입 먹어본다.


우걱후루룩


올ㅋ 육수며 국수며 다 괜찮다 ㅠ_ㅠ

다른 고깃집에선 최소 3,4천원에 팔았을텐데 걍 주시니 황송할 따름이다.

근데 문제는.....

원래 2차를 가려고 했는데 배가 터질 것 같아서 여기서 끗내기로 한다ㅋㅋㅋㅋ











아흙 배부르다.

여기 정말 술먹기에 좋은곳인 것 같다.

술 좋아하면 강추강추 또 강추이다.

안주가 좋아서 그런지 취기도 안 올라온다....ㄷㄷㄷ


하읅 그렇게 대구종로의 배부른 밤은 저물어간다.....













는 훼이크고 동성로 T-Class커피로 가서 목을 축이기로 한다.






꽤 크다. 3층까지 있음










모라토리엄님이 모히또가 괜찮대서 모히또를 시킨다.

올ㅋ 무알콜이란 점을 감안해도, 라임이 없다는 점을 감안해도 꽤 괜찮다.

후루룩 마셔준다.


그렇게 대구의 밤은 상콤한 민트향과 함께 저물어간다.










이글루스 가든 - 맛있는 것을 먹으러 가요~*

덧글

  • 알렉세이 2012/07/11 14:06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잇 플레이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올시즌 2012/07/11 14:09 #

    ㅋㅋㅋㅋㅋ엘레강스 하당께~~~
  • 모라토리엄 2012/07/11 14:28 #

    여긴 정말 두고두고 가고싶은 잇플레이스중 잇플레이스죠 ㅠㅠㅠㅠㅠㅠㅠㅠㅠ
    다시 떠올리면 감동의 쑤나미가 ...
  • 올시즌 2012/07/11 14:46 #

    아 정말 또 가고싶어요 ㅋㅋ
  • 카이º 2012/07/11 22:01 #

    헉....... 곁가지로 주는것도 진짜 대박인데요?!?!
    서울에도 있........었군요?! 우어어어
  • 올시즌 2012/07/11 23:18 #

    아마 서울이랑은 아무 관계없을거에요 ㅋㅋ
  • 동그랑땡 2012/07/11 22:13 #

    1인분 가격이 비싸네요 막창같은거 먹어본지 오래되서... 막창이랑은 맛이 많이 다른가여?? 원래 가격이 저런가...
  • 올시즌 2012/07/11 23:19 #

    넵 막창은 좀 저렴한 거고 주는 양이랑 서비스를 봤을 때 결코 비싸진 않은 가격 같애요 ㅋㅋ
  • 꿀자몽 2012/07/12 11:02 #

    맛있겠어요ㅠㅠ 소곱창은 언제 먹어도 좋습니다.
    명이나물이랑 같이 먹으면 더 맛있겠네요ㅋ
  • 올시즌 2012/07/12 12:21 #

    맛있어요!!ㅋㅋ명이나뮬 굳굳
  • 투명장미 2012/07/12 16:52 #

    저녁하기 전에 이런 포스팅에 고문 당하면 마치 6시 내고향에 나오는 선상에서 먹는 활어회 보면서 꽁치통조림 먹는 기분입니다.
    지글지글 소리도 들리는듯 하고 냄새도 나는듯 합니다.
  • 올시즌 2012/07/12 20:30 #

    시,후각적 테러인가요 ㅋㅋ
  • delilife 2012/07/12 19:13 #

    '먹는게 남는거다'라는 신조는 너로인해 증명되고 있따ㅏㅏㅏㅏㅏ
  • 올시즌 2012/07/12 20:30 #

    그런가여 ㅋㅋㅋ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