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원]이베리코 흑돼지를 흡입하다! 성미골 ㄴ서울



전날 술을 마시고 회복하던 도중 디앤지에게 연락이 온다.

휴일이니까 삼겹살에 소주 한 잔 하자고 한다.

디앤지 서식처인 망원동으로 기어나간다.










뭘 먹을까 하다가 이베리코 흑돼지를 취급한다는 성미골으로 가기로 한다.

규모가 꽤 있는 편이다.

큰 길에 위치한데다가 주차장도 있어서 차 대기가 편리하다.











내부야 뭐 전형적인 고깃집이다.









4대진미는 누가지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이베리코는 맛있긴 하다.

특수모듬600g이 35천원이니 가격도 괜찮다.

아마 베요타등급은 아닐걸로 추정된다.

특수모둠을 시켜본다.








찬들이 깔린다.

김치가 꽤 맛있었다.










조금 기다리고 있으니 특수모둠이 나온다.









이베리코흑돼지답게 마블링이 소고기와 흡사하다.

목살~









치맛살






갈비살, 업진살 등등








피아노줄판이 올라온다.

고기를 구워보니 기름이 튀지 않아서 마음에 들었다. 근데 마늘 굽기가 어려워...










시간이 오래 걸리는 목살부터 올려준다.

으레 좋은 돼지고기에 특히 굽는데 관심이 많이 필요한 이베리코 목살 정도면 종업원이 구워줘야 할텐데 여기는 매우 한산했음에도 불구하고 고기를 구워주지 않았다.









그래서 내가 심혈을 기울여서 구워낸다.

술 먹느랴 고기 굽느랴 사진 찍느라 정신이 없다 ㅋㅋ

돼지고기가 빨갛다고 뭐라하는 사람들은 최소 야만인...

맛을 보면 왜 이렇게 굽는지 알 수 있다.








한 입 먹어본다.


우걱우걱


오우...마블링이 풍부한 이베리코목살이 마치 이베리아반도 여인이 이베리코돼지와 리베르탱고에 맞춰 살사를 추는 느낌이다.









무슨 소린지 모르겠으면 소주를 털어넣으면 된다.

설렁설렁 구워서 먹다보니 어느새 600g이 사라졌다.








다시 한 판을 추가한다.

근데 둘이 먹기에 1.2kg은 너무 많았...ㅋㅋ

세 명이서 먹어도 될 것 같다.







그래도 아름답게 구워서 먹어준다.










후식으로 냉면을 먹어준다.






뭐 고깃집냉면 맛이다 ㅎㅎ

그래도 맛있게 먹어준다.






디앤지가 시켰던 김치칼국수...인데....양이 엄청나다.

둘이서 하나 시켜먹어도 될 것 같다.







그렇게 1.2kg의 이베리코돼지와 소주 세 병을 끝낸 식사가 마무리된다.

디앤지도 나도 너무나 배부르다.

위생천 한 병씩 까고 산책을 하다가 디앤지네 집으로 놀러간다.







디앤지가 기르는 강아지들인 콩식이와 두식이가 반겨준다.








귀여웠던 녀석들.







즐겁게 놀다보니 어느새 집에 갈 시간이다.

하사받은 인적성 책을 한아름 안고 회식한 아재스멜을 풍기며 2호선에 올라탄다.

그렇게 이베리코돼지내가 나는 밤이 저물어간다.














핑백

  • All-Season's Life : 본격 외로운 백수의 이베리코 목살스테이크 구워먹기 2017-04-17 13:01:21 #

    ... 배가 고프다. 오늘은 뭘 먹을까 하다가 해동해두었던 이베리코목살이 기억난다. 얼마전 성미골에서 맛나게 먹었던 이베리코에 대한 기억도 있고해서 집에서 구워보기로 한다. 먼저 해동된 이베리코 목살을 꺼내서 소금 좀 뿌려서 20분간 밖에 내둔다. 그리고 같이 구워줄 ... more

덧글

  • osoLee 2017/04/10 22:06 # 삭제

    1.2kg + 냉면+ 칼국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올시즌 2017/04/10 22:28 #

    진짜 토할 뻔...ㅋㅋ
  • Kain君 2017/04/10 22:53 #

    고기가 실한 정도가 아니라 사진만 봐도 침 넘어갈 수준이군용
  • 올시즌 2017/04/10 23:58 #

    정말 괜찮더라고요~
  • 알렉세이 2017/04/10 23:17 #

    허허 1.2키로의 돼지고기에 냉면에 칼국수까지... 군침줄줄나옵니다
  • 올시즌 2017/04/10 23:59 #

    덕분에 콜레스테롤 수치가 올라갑니다 ㅎㅎ
  • 쿠켕 2017/04/11 14:55 #

    여자와 돼지가 탱고 음악에 맞춰 살사를 추는 느낌의 맛은 어떤것일지 궁금하네요 ㅎㅎ
  • 올시즌 2017/04/11 15:07 #

    ㅋㅋㅋ꽤 괜찮았습니다 ㅎㅎ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