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릳츠커피컴퍼니] - 괜찮은 빵, 괜찮은 커피 ㄴ서울








휴일이다.

배터리가 나간 티쏘를 고치러 스와치그룹as센터가 있는 충정로에 갔다가 평소에 가보고 싶었던 곳인 프릳츠커피컴퍼니에 가보기로 한다.









평일 퇴근 전 시간이라 한산할 것이라 생각하고 갔는데, 역시 인기 있는 카페는 다르다.

사람이 많았던...








괜찮은 빵집과 괜찮은 커피집의 콜라보로 탄생한 프릳츠 커피컴퍼니...여러가지 먹어보고 싶었지만 나홀로였기에 제일 만만한 스콘을 하나 선택한다.









그리고 아이스라떼를 시켰다.








가게 곳곳에 "프릳츠"라는 브랜드 이미지가 로고화 된 스티커 등이 많이 붙여 있었다.

커피와 빵도 판매함과 동시에 프릳츠만의 "정체성"을 판매한다는 느낌이 강하게 들었다.








테이블간격이 좁은 편이고 테이블의 의자가 높은 편이라...숏다리인 나는 제조대 뒤쪽 바에 앉았다.

오히려 손님들이 지나다니지 않아 책 읽기에 편했다.








주문한 초코스콘과 라떼.

기내방송 나오듯이 음료 찾아가라고 방송해준다.

아마 밖 테라스까지 들리겠지.

커피맛은 흔히 핫플레이스가 되어버린 후 변질한 카페의 맛이 아니라 커피스러운 커피의 맛을 간직하고 있었다.

우유에도 밀리지 않고 적절한 고소함을 유지한 커피향이 묻어나왔다.







먹고 간다니 이렇게 미리 흠집 없이 컷팅해주는 점도 마음에 들었다.

스콘 맛은 가벼우면서도 적당히 먹기 좋은 느낌이 들었다.

인공감미료가 많이 안 들어갔지만 그렇다고 빠다가 많이 들어간 느낌도 아닌...적당히 커피에 곁들여 먹기 좋은 느낌.

스콘은 울동네 발루토가 더 맛있다는...




















외식업계에 일하다 보니 한층 더 이런 진열매대?에 관심을 가지게 된다...

만약에 좀 더 넓은 집으로 이사한다면 와인글라스 rack을 설치할 수 있을까...

아님 이렇게 드립rack을 걸어놓을 수 있을까...









이걸 보니 옛날 초딩 때 문방구 앞에서 사먹던 슬러쉬 생각이 났다.






이 세상 어딘가에 존재할 그대와 한 번 와보고픈 곳이라는 느낌이 들었다.

어느덧 저녁시간이 되었다.

환이를 만나러 가기로 한다.

그렇게 도화동의 커피향 나는 오후가 저물어버렸다.










덧글

  • 고양이씨 2017/08/08 23:49 #

    여기가 주변분들한테 평이 좋은데 저는 아직 가 본 적이 없어 늘 궁금하네요 :3 헤헤 커피도 맛나보이고 분위기도 좋아서 언젠간 방문 해 봐야 겠어요.
  • 올시즌 2017/08/08 23:55 #

    추천드립니다!
  • 알렉세이 2017/08/09 01:34 #

    헤에. 올드하면서도 러프한 분위기. 죠습니다~
  • 올시즌 2017/08/09 01:59 #

    좋아요!
  • 2017/08/09 09:50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08/09 11:01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7/08/09 12:0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