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인쇄소 / 을지로> - 커피 전문가님의 커피 놀이터에서 커피 오마카세를 즐겨보자! ㄴ서울

명동월향에서 슬슬 걸어서 을지로 쪽으로 가보기로 한다.

얼마전에 인스타에서 직장 동료가 올린 흥미로운 커피집이 보여서 가보기로 한다.

직장동료님의 커피스승이기도, 유명한 COE 심사위원이기도 하신 커피미업의 김동완 대표님께서 강의 겸 작업실로 만든 커피샵이다.




이렇게 간판이 없다 ㅋㅋㅋ

여기 문을 열고 2층으로 올라가면 된다.








문이 닫혀있지만 열고 들어가면 된다.

영업시간은 거의 매일 바뀌니 인스타에서 @coffee_print_shop 을 참고하면 된다.







들어가면 이렇게 아기자기하고 아늑한 공간이 펼쳐진다.







요렇게 의자도 있고









그래도 바에 앉는 게 가장 좋다.










이런 목판도 있고..









에티오피아 게샤빌리지 나르샤 내추럴 게이샤








오렌지 필이 느껴지고 산도가 머리 끝을 땡땡떙 치는 좋은 경험이었던.

게이샤는 핸드드립으로 마셔보고 에스프레소로는 처음이었는데 입 안을 싹 정리하면서 한 방을 날렸던...






라마르조코 검은색 머신도 보이고..






요런 기구들도 넘 사고 싶었던...









예멘 마타리 커피

직장동료님을 팔아서(?) 이런저런 얘기를 나누었더니 불쌍한 중생에게 나눠주신 커피.

사장님만 한국에 수입해왔다고. 내전 때문에 수입하기도 쉽지 않다고 한다.

딱히 한 방향으로만 튀는 것 없이 밸런스가 무지 좋고 초콜릿이 은은하게 깔린 느낌이었다.

와인 이야기도 하고...






마지막으로 핸드드립 한 잔 마시고 싶다고 했더니 주셨던, 그리고 오늘의 베스트였던 미얀마 #5!

느낌이 매우 독특한 원두라고 하셨는데, 레드와인, 특히 와인에 커피를 타는 느낌이라고 하셨다.

마셔보니 역시나! 생떼밀리옹 와인이 연상되었는데 레드체리, 삼나무, 오크, 타르 등의 풍미와 긴 피니쉬까지...

멋진 커피였다...카페인만 아니였음 한 잔 더 들이킬 뻔...

질 좋은 시가를 핀 느낌도 있었다.







커피를 진정으로 좋아하는 대표님이랑 이야기도 많이 나누고 여러가지 좋은 말씀 들을 수 있어서 좋았던 커피인쇄소.

근처로 나갈 때마다 들릴 것 같다.

그렇게 커피향이 그윽한 을지로의 어딘가에서 여름 저녁이 시작되고 있었다.










핑백

덧글

  • 콩자 2018/07/31 23:16 #

    올시즌님은 본인이 좋아하는걸 분명하게알고 남들 눈치나 비교없이 한발한발 나아가실줄아는 되게 현명한분인것 같아요 :) 사실 늘 포스팅 보면서 인생을 즐기고 행복하게 살줄아는분인거 같아서 많이 배우고 가요ㅎ 멋지십니당ㅎ
  • 올시즌 2018/08/01 09:30 #

    현명하다니 과찬입니다 ㅎㅎ 모두 현명해지기 위한 과정인 것을... 제가 하고싶은 걸 하고 인생을 즐기는 데도 시간이 모자란걸요! 닝겐이라 남 눈치나 비교는 물론 하게 되겠지만 자신만큼 삶에서 중요한 게 없는 것 같아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