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기 다이닝라운지 / 신사동 가로수길>-아기자기한 메뉴들의 향연! ㄴ서울

6월말의 어느 날,

앤배의 생축 겸 유학송별회 겸 가로수길에서 고딩친구들끼리 조우하기로 한다.







장소는 네기 다이닝라운지.

좀 인테리어&기물에 Fancy가 묻어있음.








첫 번째로 주문한 메뉴는 타르타르.









아기자기하고 이쁘네~









맛도 나쁘지 않았음.

김에 싸먹으면 된다.








모리아와세 3인이었나...











다양한 부위를많이 내준다.

요즘 모리아와세는 상향평준화 된 듯...

근데 여긴 일단 접시 등 기물들이 먹고 들어간다.








이베리코 등심구이...여백의 미 보소..ㅎㄷㄷ

몇 개 집어먹으면 금방 없어진다.









서버분께서 트레이에 들고와서 개리동서비스로 조리해서 주시는 토마토스키야끼







맛도 좋고 국물도 좋은데 양이 왜케 적은겨 ㅋㅋㅋ









앤배가 가기 전에 선물까지 준다 @_@ 고마워 앤배!








마무리로 시킨 고등어봉초밥






한쪽은 아부리, 한 쪽은 다시마로 감싸서 내었는데 난 왜 코지마 생각이 갑자기 나가지고 ㅋㅋㅋㅋ

맛있긴 한데 화요에 곁들여 이것저것 먹으니 금방 지갑이 털리니 2차로 오는 걸 추천한다.

그렇게 가로수길의 저녁이 깊어가고 있었다...








덧글

  • 핑크 코끼리 2019/07/24 08:14 #

    기물들에서 빵터졌습니다. 접시들이 존재감이 크긴 하네요. 플레이팅도 전반적으로 예쁘구요 :)
  • 올시즌 2019/07/24 09:34 #

    그쵸 ㅎㅎ 이자카야에서 접시로는 탑급인 것 같아요!
  • 알렉세이 2019/07/24 09:27 #

    계란이 아니라 메추리알이었엌ㅋ
  • 올시즌 2019/07/24 09:35 #

    귀엽더라고요 ㅎㅎ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