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동장군집/양평동>-술맛돋는 돼지부속구이 전문점! ㄴ_한식

고기에 쐬주가 땡긴다.

평소에 가보고싶었던 곳에 가보기로 한다.







양평동장군집.

양평동에 있다.

이쪽도 문래동과 더불어 가성비 조흔 맛집들이 많이 있는 듯 하다.

이시국 늦은 시간에 갔음에도 불구하고 거진 만석이었음...ㅎㄷㄷ 대박맛집....






600그람에 26,000원 보소 ㅎㄷㄷ

일단 갈매기+뽈살로 시켜준다.










처음엔 연탄화로 위에 기름 두른 파를 구워주며 기다린다.









술도 시키고...







몇 점 올리고 난 갈매기+뽈살.

간단하게 양념에 무쳐서 낸 스탈이다.

종업원이 불판에 올릴 때는 파 빼고 올려야 타지 않는다고 한다.









요렇게 올려짐.

치이익 하는 소리와 함께 구워지는데 설레인다.

저렴한 가격 & 양념육 특성상 자주 뒤집어 주면서 잘 구워야 타지 않기에 신경 써서 구워준다.










한 입 먹어준다.

우걱우걱

쫠깃쫠깃한 게 딱 늦은 밤에 고기에 쏘맥 땡기기에 매우 적합하다.









궁금해서 시켜본 김치말이 국수.








뭐 별로 맛나진 않고 시원한 맛으로 곁들이기에 괜찮을 듯.










요 특제 소스에 찍어먹으면 양념의 감칠맛이 배가되니 나도 웬만해선 고기에 소금만 찍어먹는 주의인데 여기선 이 양념장에 찍어먹는 걸 추천한다.











먹을 만큼만 올려서 슬슬 구워준다.










옆에서 구워지는 파와 함께 먹어주면 느끼함 싹 잡아주니까 쏘맥 더 들어가고...









크... 내가 구웠지만 뀌숑 쥑여준다.

뽈살은 이렇게 먹어야 안 퍽퍽하고 맛난듯!








양파&고추 곁들여서도 먹고.








이집에선 2등이 되어버린 고기&소금 조합 ㅋㅋㅋ









고기가 다 떨어져서 추가로 주문한 내장모둠. 

근데 이게 반접시이다!

푸짐한 양.

첨에 주문할 때만 600그람 한 접시 단위로 주문해야 하고 추가 주문시에는 반접시씩 주문가능하다고.

아 글구 여기 직원들이 대박집 치고 서비스 좋고 친절한 편이다.

막창+유통+감투+애기집+껍데기+염통의 엄청난 구성








캬 식감 다른 부위들이 모여있으니 질리지도 않고 술이 쭉쭉 들어간다.







막창이랑 껍데기 안주 좋았음!

크 여기에 오솔형이랑 박사형님 데려오면 좋아할 듯!

그렇게 돼지고기와 쐬주향이 그윽한 양평동의 밤이 저물어가고 있었다.













덧글

  • 알렉세이 2020/04/07 21:06 #

    파를 많이 사용하는군요 :)
  • 올시즌 2020/04/07 21:08 #

    네 엄청 ㅋㅋㅋ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애드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