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르크(WERK)/부산 전포동>-컨셉 끝판왕 카페! ㄴ부산

스몰굿커피를 나와 다음 카페로 이동...









확실히 서면쪽은 젠트리피케이션으로 뻔한 인테리어에 진부한 파사드를 가진 곳들이 많았는데,

전포동은 톡톡 튄다.

구성원도 그렇고 약간 가로수길 완~~~전 초창기때쯤 느낌이 든다.









바버샵도 있고








잼난 카페들이 많다.







하지만 목적지는 여기였다. 

WERK 베르크 커피로스터스






ㅋㅋㅋ 첨엔 무슨 KKK깃발 느낌 나고...ㅋㅋㅋ그랬는데 익숙해질수록 정드는 느낌이다.










여튼 베르크는 총 3개 층으로 경험하게 되는데,

우선 찾아오면서 밖의 로스팅룸을 보고










옆에 계단을 통해 지하로 내려가서 주문한 뒤

2층에서 커피를 마시는 방식이다.








요렇게 표지판 있어서 헷갈리지 않는다.

오픈 전이라 잠시 2층에서 앉아있기로 한다.








올라가는 길에 서비스스테이션이 있고









ㅋㅋㅋㅋ 뭔가 아스트랄한 기운이 풍기는데

2층에 올라가면,....










?!?!?!?!?!?!?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중세시대 교회 느낌나는 곳이 나온다.

브금도 경건한 브금 나와서 ㅋㅋㅋㅋㅋㅋ

교회에서 예배 끝나고 커피 마시는 느낌으로 즐길 수 있다.

참 많은 곳을 다녔지만 인상이 젤 강하게 남은 카페일듯ㅋㅋㅋ









여기 빈 잔을 놓고 가는 곳이라고...













이쯤 돼서 외치지 않을 수 없다. 


쀍!!!!!!!!











4명이서 만든 게 메킷나이스랑 비슷하넹...

오픈시간이 되어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지하1층으로 내려간다...








지하는 약간 던전?느낌ㅋㅋㅋ

2층에서 충격요법을 받은 뒤라 그런지 이미 적응했다.







요렇게 라인따라가서 주문하면 된다.








허나 여기가 컨셉똥폼만 잡은 카페라고 생각했다면 그거슨 경기도오산.

바리스타분께서 엄~~~~청 친절하게 원두 향이랑 특징을 다 설명해주신다.

진정으로 커피에 대한 커뮤니케이션을 가진 뒤 커피를 구매할 수 있는 구조이다.







이렇게 원두도 판매하고.









한 켠에선 이렇게 베이커리류도 팔고있다.










베르크랑 고릴라브루어리가 협업한 베이비사워도 판매하고 있다.






선반도 네 줄








심지어 옷도 판매하는 곳!








쉐이크도 파는 모양.







크...

가오가 육신을 지배하는.... 아니 컨셉 디테일의 끝판왕이라고 해야겠다.












커피를 갖고 2층으로 올라온다.

요렇게 자기가 주문한 커피메뉴지를 같이 주는 게 뽀인트.











커피랑 라떼 시켰는데 오 커피 맛 괜찮음!!!!












글구 마수걸이 손님이라며 쿠키를 주셨는데 쿠키도 진짜 맛있었다...

컨셉이 본질을 압도할까봐 걱정할 필요가 없음. 커피랑 베이커리류도 찐탱이니까.


커피 좋아하면서 부산에 왔다면 한 번 가볼만한 곳이라 생각되고 

컨셉디자인, 브랜딩에 관심있는 사람이면 무조건 여기에 꼭꼭꼭 와야한다고 생각하는 곳!

그만큼 인상이 깊게 남았다.

그렇게 가오가 육체를 지배한 전포동의 오후가 무르익어가고 있었다...












덧글

  • 로꼬 2020/07/21 22:14 #

    와... 컨셉을 잡으려면 이렇게 첨부터 끝까지 확실히 잡아야 한다는걸 보여주는 곳이군요.
  • 올시즌 2020/07/21 22:15 #

    진짜 첨부터 끝까지!!
  • 핑크 코끼리 2020/07/22 16:33 #

    ttttwerk라길래 트웤 인가 했는데 그건 아니군요
    2층 의자에 너무너무 놀랐습니다
    충격적이군요
  • 올시즌 2020/07/23 01:12 #

    쇼킹하죠 ㅎㅎ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애드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