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쿄라멘/연남동>-돈코츠말고 나머지도 다 잘하네! ㄴ_라멘로드!

성순이가 돈코츠라멘을 좋아한다기에 오랜만에 쿄라멘에 가기로.










간판사진은 작년 11월에 찍은 거 재탕ㅋㅋㅋ











먹는 방법 참고하시고...










이날 2인 3라멘을 했던 날으로, 

매운돈코츠라멘, 아부라소바, 츠케멘 이렇게 시켰다.






매운돈코츠라멘









매운향이 은은하게 올라오는 게 특징.







국물을 한 입 떠먹어본다.

호로록

오우 제법 얼큰하고 진한 게 중독적인 맛이다.








면도 흡입해본다.

우걱후루룩

얇은 면으로 스프가 잘 베어있다.







아부라소바.

불향이 은은히 올라오는데 







잘 비벼서 먹어준다.

난 얇은 면 보다는 두꺼운 면을 더 좋아하는 지라 ㅋㅋㅋ

아 근데 이것도 진짜 맛있네?

기름이랑 불맛이랑 여러 향료들이 잘 조합된 느낌이다.










차슈도 먹어주고~











멘마도 씹는 맛이 있다.













그리고 츠케멘.










면을 들어서 









찍은 다음









호로록 해준다.

츠케지루도 짭짤녹진한 게 괜찮고 면도 맛있다.

온도가 내려가는 건 어쩔 수 없다.

츠케멘이나 아부라소바 둘 다 다시마식초를 뿌려서 먹으면 산뜻하게 먹을 수 있다.








계란도 섭----취------






어우 잘 먹었다.

돈코츠로 유명하지만 아부라소바랑 츠케멘도 절대 뒤지지 않고 맛있어서 연남동에서 다른 취향의 라멘러들을 충족시키기엔 여기만한 곳이 없는 것 같다.

그렇게 불향 나는 연남동의 오후가 시작되고 있었다... 
















애드센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