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먹부림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파사주 Passage / 합정> - 괜찮은 음식~

어느 일요일, 하팬 싸장님이랑 브런치 게이트를 하기로 한다.파사주, 합정 남쪽에 있다.내부오픈주방인~메뉴를 보고 이렇게 체크를 해서 드리면 된다.글라스 와인 한 잔 하고~아스파라거스잘 구운 아스파라거스 위에 치즈와 계란이 있다.간이 좀만 더 짰으면 내 취향이었을텐데 이대로도 괜찮았다.거대한 아스파라거스가 촉촉한~문어좀 질겼던...간은 절묘하게 ...

<대박포차 / 삼각지> - 술맛 돋는 포차

용산에 나온 김에 술 한 잔 하기로 한다.삼각지에서 착한 가격과 괜찮은 맛으로 꽤 유명한 대박포차.이 골목 자체는 한적한데 여기만 만석이어서 20분 정도 기다렸다가 들어갔다.오너쉐프이모님 혼자서 서빙 및 요리를 하시기 때문에 술도 다 갖다먹고~애호박전.음 전이라기보단한 군데 (갱상발음으로) 모다서 구워냈다.매콤한 청양고추향이 나면서 간간한 맛이 일품이었...

<코스모스 경양식 / 명동> - 꽤 수준급의 경양식!

휴일의 어느 날.자신에게 충실한 시간을 갖기로 한다.마침 명동에 나갈 일이 생겨 명동쪽에 있는 식당에 한 번 가보기로 한다.명동 눈스퀘어 6층에 있는 코스모스 경양식. 버거비와 같이 운영되므로 들어가서 버거 먹을건지 경양식 먹을 건지 선택하면 메뉴판을 가져다준다.내부.점심시간이라 꽉꽉 들이차던.혼자지만 함박이랑 오무라이스 다 먹어보고 싶었으므로...

<두부 월향 / 서초> - 두부러버들의 성지가 될 것 같은!

일 년에 두어번 만날까 말까 하는 보고픈 잉턴시절 닝겐들을 만나기로 한다.큰형님께서 갱남권 맛집을 원하셔서 애사심에 그만! 검증 전인 집으로 모임을 잡았다.우성아파트 사거리 근처 서이초등학교 대각선 건너편에 생긴 "미식지대"에 위치한 두부 월향.기존 월향과는 다르게 매장에서 두부를 직접 만들어 두부에 포커스를 맞춘 또 하나의 쁘띠 월향이다.폴바셋과 일 ...

<67 Soho / 논현동> - 사랑스러운 브런치 & 카페!

슬로우치즈에서 에피타이저로 카프레제를 먹었으니 이제 후식을 먹을(!) 차례이다.67 Soho,마켓컬리 푸드스타일리스트이자 <마이 테이블 레시피>의 저자인  @chezsusie님께서 오픈한 카페이다.67-9번지는 당신이 자라고 커왔던 고향을 뜻하고, 소호는 런던을 담고 싶어서라고 한다.내부.벌써부터 마음에 드는 걸?커피는 동생분이, 주...

<Slowwcheese / 슬로우 치즈 / 청담> - 직접 만든 신선한 모짜렐라 치즈의 향연!

때는 바야흐로 휴일이었던 어제.밍글스 셰프님 인스타에서 흥미로운 사진을 본다.매장에서 직접 생 모짜렐라 치즈를 만들어 파는 분이 계시다는 것!나는야 치사남, 치즈를 사랑하는 남자. 마침 휴일이겠다 싶어서 무려 가오픈 첫날에 튀어가서 방문하는 기염을 토했다!모짜렐라가 적혀있는 이곳은 슬로우치즈, 청담동 11-1이었나?내부.치즈를 넣은 샐러드, 토...

<운봉산장 / 노량진> - 양고기의 끝판왕!

어느 더운 여름날.양고기를 먹으러 녹슐랭 투스타이자 양고기의 성지인 운봉산장에 방문해보기로 한다.노량진과 장승배기역 사이 어딘가에 있다.내부일단 양고기수육을 2인분 시키고...<Two Hands Bella's Garden Shiraz 2015>집에서 개봉하여 2시간 동안 바틀 브리딩 후 코르크로 막아 가져온 와인으로 슈피겔라우 보르도 잔에 테...

<오스테리아 로 / 낙성대> - 완성도 높아진 이탈리안!

카페에서 노닥거리다가 4년 째 가는 고시촌의 미용실에 간다.크....고시생이 아닌 일반닝겐으로 오니 화창하구먼~슬슬 저녁을 먹기로 한다.전에 세 번 방문했는데, 이번에 신메뉴가 올라왔다고 해서 가보기로 한다.런치 1 (http://purplebeat.egloos.com/4138929)런치 2 (http://purplebeat.egloos.com/4142...

<까이식당 / 이대> - 싱가폴식 치킨라이스를 맛보다!

때는 7월의 어느 날.이대 후문에 위치한 필름포럼에서 영화 <바르다가 사랑한 얼굴들>을 본 뒤 먹을 걸 찾아 어슬렁거린다.화창한 이대를 통과해서 이대역 쪽에서 밥을 먹기로...애니의 안내로 싱가폴식 치킨라이스 및 치킨누들을 취급하는 까이식당에 가보기로 한다.메뉴는 간단하게 치킨라이스와 치킨누들만 판매하는데, 요즘같은 세상에 참 착한 가격이다....

<안주마을 / 서촌> - 기깔난 안주들의 향연!

비가 오는 어느 날,퇴근하고 애니랑 교보문고에서 책 좀 보다가 뭔가 비가 오는 게 술을 부르는 날씨다.평일이고, 2차 시간도 지났고 하니 극악의 웨이팅을 감수하진 않아도 될 것 같아서 안주마을에 가보기로 한다.근데 만석이라 20분 밖에(?!) 안 기다림ㅋㅋ주말에 갔을 때 두 시간 기다린 적도 있었...메뉴.오른쪽은 거의 항상 있는 안주고, 왼쪽 메뉴는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