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이자카야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하쿠시 / 신사동> - 셰프님의 정성이 엿보이는 일식요릿집!

커즌도 오랜만에 미쿡에서 돌아왔대서 ㅋㅋ이 주는 뭔가 미쿡러들 만나는 주간이 되어버린...여튼 일이 넘 바쁘던 시기라 늦게 2차 겸 해서 만나기로 한다.장소는 하쿠시.동료가 예전에 여기서 일했었다고 해서 궁금했던 차에 찾아가보기로.내부는 이렇게 바 형식으로 되어있고 옆에 테이블 한 두개 정도 더 있었던 듯?세팅.꽃이 내 안의 소녀갬성을 터뜨린다!ㅋㅋㅋ저...

<네기 다이닝라운지 / 신사동 가로수길>-아기자기한 메뉴들의 향연!

6월말의 어느 날,앤배의 생축 겸 유학송별회 겸 가로수길에서 고딩친구들끼리 조우하기로 한다.장소는 네기 다이닝라운지.좀 인테리어&기물에 Fancy가 묻어있음.첫 번째로 주문한 메뉴는 타르타르.아기자기하고 이쁘네~맛도 나쁘지 않았음.김에 싸먹으면 된다.모리아와세 3인이었나...다양한 부위를많이 내준다.요즘 모리아와세는 상향평준화 된 듯...근데 여...

<오카에리 / 연남동> - 분위기 좋은 이자카야

박사형님과 강화통통 연남점에서 1차를 하고 2차 갈 곳을 찾다가 관심있었던 오카에리에 가보기로 한다.인적 드문 골목길에 있다.영업시간이 무지막지하게 길어서 늦은 밤 3,4차에도 방문하기 요긴할 것 같다.이자카야에서 소주를 팔지 않아야 한다는 내 철학과 일치되게 소주를 팔지 않는 곳.그러나 소주를 팔지 않아서 아쉬운...나도 이제 소주를 찾는 아재가 되어...

<고료리야 하루카 / 공덕> - 완소집이 될 것 같은!

미스터리 양조장에서 맥주 일 잔 하고 애니가 가보고픈 곳이 있대서 터덜터덜 걸어가본다.외관부터 일본스럽다.고료리야 하루카.오마카세로 진행하는데, 9시 이후는 단품도 주문 가능하대서 들렀다.결론은? 담에 오마카세도 맛보러 오고픈... 메뉴가 이렇게 적혀있으니 사진 찍어서 보는 게 좋다.그리고 쥔장님의 접객이 쩐다. 아재들 많이 오겠구나 싶다.전체...

<카덴> - 연희동, 런치 정식의 퀄리티가?!

4월 초의 어느 점심, 하팬싸장님께서 런치를 사주시겠다고 하신다.궁금해하셨던 카덴의 런치를 먹어보기로 한다.카덴, 로바타야, 이자카야, 우동이 한군데로 합쳐졌다.우동카덴은 합정역에 있던 시절에 가봤다.내부. 첫 번째로 도착했더니 아무도 없다.중간에 커뮤니티 테이블이 근사하게 있다.이날 실제로 정호영 쉐프님을 뵐 수 있었는데, 저기 끝쪽에 계셨던..ㅎㅎ ...

규자카야 모토 - 연남동의 맛난 소고기 안주들이 즐비한 곳!

락희옥에서 1차를 하고 2차로 들린 곳.전부터 가보고 싶었던 곳이기도 하고 추천을 받아서 택시로 이동한다.띵언들이 벽에 많이 붙어있고요약하면 고기요리 전문으로 하는 이자카야라는 뜻이다.오소리형이 좋아하겠군...앉자마자 어뮤즈부쉬(?!)가 나온다.떡볶이와 반숙계란인데, 간단히 집어먹기 좋다.그리고 메뉴판을 살펴봤는데, 여기는 하프메뉴가 가능한 것이 많아 ...
1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