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파스타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본격 외로운 직딩의 감칠맛폭발표고버섯파스타 만들어먹기

오랜만에 파스타를 만들어봐야겠다는 감성이 뇌를 지배한다.집에 트러플은 없으나 백화표고가 있으니 그걸로 감칠맛폭발표고버섯파스타를 만들어보기로 한다.준비물: 냉장고에서 죽기 전의 부르고뉴치즈, 파르미쟈노레지아노치즈, 백화표고, 소금, 후추, 탈리아텔레면우선 물에 소금을 넉넉히 넣고면에도 버섯 향을 입히기 위해 표고버섯을 넣고 같이 끓인다.탈리아텔레면은 3분...

[오스테리아 샘킴] - 뭔가 애매한 이탈리안...

올만에 하팬사장님이랑 게이트나 할 겸 만나기로 한다.만나기로 결정한 곳은 합정의 오스테리아 샘킴네 그 드라마 파스타의 모델, 보나세라의 주방장, 그리고 냉부를 부탁해의 샘킴이 맞습니다.내부층고가 넓어 시원한 편이다.냉난방비가 꽤 들 것 같았던...ㅋㅋ요즘 유행하는 긴 테이블이 있고, 그 뒤에 저 자리들은 실제로 식사를 할 수 있을지가 의문스러웠...

본격 외로운 직딩의 양 라구 탈리아텔레 만들어먹기

월급이 들어왔으니 오랜만에 월급을 때려박은 요리를 만들어보기로 한다.이태리 식당도 다녀왔으니 자극 받아서 바로 시작!레시피는 http://www.healthyfood.co.uk/recipe/lamb-ragu-with-tagliatelle/ 요걸 중심으로 한 네 다섯가지 레시피를 참고했는데, 공통적으로 틈에이러, 치킨스톡, 와인이 들어가니 요것들...

본격 외로운 직딩의 미슐랭 까르보나라 만들어먹기

오랜만에 남이 만든 요리가 아닌, 내가 만든 요리가 먹고싶어진다.그래서 3월 이탈리아 여행을 갔을 때 Pipero Roma에서 먹어본 까르보나라를 모방해보기로 한다.<로마 최고의 까르보나라! Pipero Roma (http://purplebeat.egloos.com/4132764)>왜 제목이 미슐랭 까르보나라냐 하면...피페로 로마가 미슐랭 ...

[트라토리아 챠오] - 꽤 괜찮은 이탈리안

첫 출근 후 처음으로 보내는 휴무.비가 추적추적 오고있었지만 이대로 보내기엔 아까워서 박사형님과 현기맨을 불러 한 끼 하기로 한다.지하에 있으니 저 네온사인을 잘 찾아가야 한다.지하에다 실내가 좁은 편이라 습한 편이다.에어컨 한 대 더 들여놔도 될 듯...쨌든 이날은 평일 저녁 7시였는데, 우리 테이블 빼고 다 녀성들이었다.내가 들어오고 금방 테이블이 ...

본격 외로운 백수의 우니파스타 만들어먹기

자주 애용하는 사이트인 마켓컬리에서 주말에 우니를 세일하길래 언능 득템했다.우니는 성게소인데, 흔히 성게알으로도 많이 부르는 맛난 재료이다.학원 끝나고 돌아와서 원래는 성게비빔밥을 해먹을까 했는데 밥이 없어서...파스타를 해먹기로 한다.파스타가 끓는 동안백화표고와 마늘을 썰어준다.인덕션이 하나라 링귀네는 주로 7분 정도 삶는 편이다.파스타면을 건져내고 ...

[압구정]맛난 프렌치 가스트로펍, 루이쌍끄(Louis Cinq)

인터컨티넨탈 코엑스 클럽라운지에서 술을 좀 마시다가 오늘의 늦저녁코스인 루이쌍끄로 향하기로 한다.미식의 격전지인 도산공원 근처에 위치해있다.오래전부터 가보고 싶었던 곳인데 드디어 가보게 된다니!2층으로 올라가자마자 이런 와인 빈 병 셀러가 반겨준다.내부. 비교적 아담한 편인데, 안쪽에도 자리가 있는 것 같았다.가스트로펍 답게 세팅은 심플하다.하지만 가봤...

본격 외로운 백수의 아마트리치아나 파스타 만들어먹기

소세지파스타를 만들어먹은 다음 날, 파스타가 땡긴다.장도 봐왔으니 다른 조합을 시도해보기로 한다.아마트리치아나 파스타에는 Guanciale(돼지뽈살 베이컨)랑 페코리노치즈, 그리고 토마토가 들어가야 한다.하지만 그딴 건 없으니 판체타와 파마산치즈, 마늘, 그리고 토마토 통조림을 준비해준다.저 통조림에 들어있는 토마토가 의외로 괜찮아서 종종 사먹...

본격 외로운 백수의 소세지오일파스타 만들어먹기

배가 고프다.나가서 사먹긴 귀찮고, 배달음식도 영 안 땡긴다.오랜만에 요리나 해보기로 한다.냉장고랑 찬장을 뒤져서 대충 페페론치노, 소세지, 트러플오일, 후추, 소금 등을 꺼낸다.별 거 없구나...마늘도 없어...다음에 마늘을 사기로 한다.인덕션이 하나지만 열심히 파스타를 만들어보기로 한다.물에 소금, 오일 넣고 끓어오르면 링귀니를 7분간 삶아준다.인덕...

외관이 좋은 이탈리안, Il Bosco...그리고 쿠사마 야요이전

아직도 8월 포슷힝이네...ㅋㅋㅋ광복절이다.이모네랑 외할머니랑 밥을 먹기로 한다.엄훠니랑 동생이랑 같이 간다.Il Bosco, 어린이회관쪽에 있다.고급스런 디자인이다.널찍널찍한 실내세팅치킨샐러드무난하다.고르곤졸라피자.평범했다.햄이 올라간 피자.무난하다.파스타들그럭저럭 먹을만 하다.아뭬뤼콰노 역시 평범하다.맛 없는 식당은 절대 아니다.근데 막 맛있는 건 ...
1 2


네이버